[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원더나인 이승환이 17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XIX’의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원더나인 이승환이 17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XIX’의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원더나인 이승환이 17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XIX’의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원더나인 멤버들이 가수 크러쉬의 곡 선물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강조했다.

원더나인이 17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데뷔 앨범 ‘XIX’의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원더나인은 지난 2월 종영한 MBC 오디션프로그램 ‘언더나인틴’을 통해 탄생한 그룹으로 전도염, 정진성, 김태우, 신예찬, 정택현, 유용하, 박성원, 이승환, 김준서 등 9명의 멤버로 이뤄졌다.

‘XIX’에는 원더나인의 다양한 색깔을 보여줄 수 있도록 타이틀곡 ‘스포트라이트(Spotlight)’를 비롯해 ‘도미노(Domino(Feat. Crush)) ‘우리들의 이야기’ ‘R.N.R.H (Right Now Right Here)’ ‘그래비티(Gravity)’와 두 개의 인트로 등 7곡이 수록됐다.

이날 이승환은 “크러쉬 선배님이 굉장히 디테일하게 지도해주셨다. 감정선이나 호흡 등 세세하게 체크해주셔서 노래가 잘 나오지 않았나 한다”며 “방송 당시에는 굉장히 친절하고 따뜻한 분인 줄 알았는데 작업실에 들어가니 꼼꼼하셔서 진짜 선생님 같으셨다”고 밝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