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지건우/사진제공=판타지오

지건우/사진제공=판타지오

지건우/사진제공=판타지오

신예 지건우가 MBC 새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연출 강일수 한현희)에 캐스팅됐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19세기 초를 배경으로 하는 픽션 사극이다. 별종으로 취급받던 여사(女史)들이 남녀가 유별하고 신분에는 귀천이 있다는 해묵은 진리와 맞서며 ‘변화’라는 소중한 씨앗을 심는 이야기다. 앞서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 이지훈, 박지현 등이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지건우는 신세경의 다정다감한 ‘사관 선배’ 성서권 역을 맡는다. 성서권은 예문관에서 민우원(이지훈)과 함께 사관의 품위를 담당하고 있는 반듯한 선비. 단정한 외모에 상냥하고 배려심 넘치는 매력남이자 부드러운 목소리로 궁녀들의 마음을 훔치는 ‘꽃사관’이라는 설명이다.

지건우는 소속사를 통해 “너무 좋으신 분들과 멋진 작품을 함께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첫 시작인 만큼 한결같은 마음으로 반듯하게 걷겠다”며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는 7월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