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헤피투게더4’ 김소연 이상우 / 사진제공=KBS

‘헤피투게더4’ 김소연 이상우 / 사진제공=KBS

‘헤피투게더4’ 김소연 이상우 / 사진제공=KBS

배우 김소연이 남편인 배우 이상우와 매일 15시간씩 데이트로 얼굴까지 상했던 역대급 비밀 연애를 밝힌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에는 김해숙, 유선, 김소연, 김하경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소연은 남편 이상우와의 비밀 연애 시절을 공개했다. 특히 김소연은 “아침 7시부터 기사식당에서 데이트를 했다. 다음날 또 아침 7시에 만나기 위해 밤 10시에 헤어졌다”며 무려 15시간동안 데이트 강행군을 펼쳤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그는 “50부작 드라마를 촬영할 때 보다 이상우와 연애를 할 때 얼굴이 더 상했다”며 때아닌 데이트 부작용을 호소해 폭소를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김소연은 비밀 데이트 노하우에 대해 “사람들에게 들키지 않기 위해 몸을 구부정하게 하고 다녔다”고 밝혔다. 이어 김소연은 “사람들에게 안 들킨 줄 알았다. 그런데 인터넷을 보니까 저희를 보신 분들이 모른 척 해주신 거였다”며 비밀 데이트가 가능했던 특급 비밀을 공개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한편 이날 김소연은 “결혼으로 토크 에피소드가 생겼다”며 연애 시절 못지 않은 상상초월 신혼스토리를 모두 공개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김소연은 “이상우의 애정 신이 나오면 미리 자리를 피한다”며 귀여운 질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이상우와의 비밀 연애부터 달콤한 신혼 생활까지, 김소연이 직접 밝힐 풀 러브스토리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