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주 보호 본능 자극하는 상의 탈의, 상처에 붕대 꽁꽁..무슨 일?

[연예팀] 이학주가 상의를 탈의했다.

tvN ’오 나의 귀신님’부터 영화 ‘통 메모리즈’까지 다양한 얼굴을 보여준 배우 이학주. 그의 새로운 연기 변신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왓칭(감독 김성기)’이 이번에는 상의 탈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최근 언론배급시사회 이후 ‘새로운 악인 캐릭터의 탄생’이라는 호평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왓칭’. 여기서, 새로운 ‘악인’을 완벽하게 소화한 배우가 바로 이학주다. 이학주는 ‘오 나의 귀신님’에서 극 중 귀신의 얄밉지만 귀여운 동생 ‘신경모’ 역으로 얼굴을 알렸고, 이후 드라마와 영화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며 극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그런 이학주가 이번에는 밝고 명랑한 이미지를 뒤로한 채 ‘왓칭’으로 또 다른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왓칭’은 회사 주차장에서 납치 당한 여자(강예원)가 자신을 조여오는 감시를 피해 필사의 탈주를 감행하는 공포 스릴러 영화.

이학주는 극 중 삐뚤어진 집착으로 24시간 ‘영우’를 감시하며 그를 압박하는 극악한 악인 ‘준호’로 변신할 예정이다.

그런데 이미 ‘왓칭’ 이전에 한 차례 연기 변신에 성공한 전례가 있었으니 바로 영화 ‘통 메모리즈’. ‘통 메모리즈’는 웹툰 ‘통’의 프리퀄로 제작된 모바일 무비로, 부산을 배경으로 한 남고생들의 욕망과 세력 다툼을 그린 이야기이다. 모바일 무비 최초로 조회수 500만을 돌파하며 인기를 끈 ‘통 메모리즈’는 특히 남성층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아직도 그 후속편 제작을 기다리는 팬들을 남기기도 했다. 극 중 이학주는 부산 전설의 주먹 ‘이정우’ 역을 맡아 뭇 남성의 선망의 대상이 되었다.

공개된 지 2년이 지난 지금까지 계속해서 회자되는 ‘통 메모리즈’에 이어 ‘왓칭’에서도 또 다른 매력으로 팬들을 놀라게할 이학주가 이번에는 베이비 페이스 뒤에 감춰진 완벽한 몸매를 뽐내는 상의 탈의 스틸컷까지 공개해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자신의 상처에 붕대를 감싸는 ‘준호’의 모습은, 그가 ‘악인’임을 모르고 본다면 내면의 보호 본능을 자극할 정도. ‘통 메모리즈’로 남성 관객들에게 인기를 끌었다면, 이번에 공개된 상의 탈의 스틸컷은 여성들의 심금을 울릴 예정이다.

한편, 영화 ‘왓칭’은 4월17일 개봉.(사진제공: 리틀빅픽처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