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시크릿’ 박해진-조보아./ 사진=마운틴무브먼트, sidusHQ

‘시크릿’ 박해진-조보아./ 사진=마운틴무브먼트, sidusHQ

‘시크릿’ 박해진-조보아./ 사진=마운틴무브먼트, sidusHQ

드라마 ‘시크릿’의 박해진과 조보아 등 출연 배우들과 스태프 40명이 산불피해 지역인 강원도 강릉을 찾아 자원봉사에 참여했다.

강릉시에 따르면 시크릿 팀은 15일 오전 9시 이재민들이 입주 예정인 강릉시 옥계면 천남리 한라시멘트 아파트를 찾았다. 박해진, 조보아 등은 이 아파트에서 오후 4시까지 청소를 도왔다.

또한 천남리 이재민들에게 100인분가량의 음식도 제공했다.

‘시크릿’은 현실적인 욕망을 가진 인물들이 각자 행복하지 않은 기억으로 입은 마음의 상처를 ‘숲’이라는 공간에 모여들면서 치유해나가고 행복의 본질을 깨닫는 이야기. 박해진, 조보아, 류승수 등이 출연을 확정했으며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