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철 “아내와 40년 비법? 대소사 때 거짓말 해”, 아내가 우선이다

[연예팀] 이윤철이 거짓말을 고백한다.

4월1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는 ‘눈치 없는 배우자’에 대한 다양한 에피소드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서, 주제가 공개되자 이윤철은 “아내와 40년 넘게 살았는데 계속 눈치 없기만 했으면 여기까지 왔겠냐”라고 너스레를 떤다. 이에 MC 손범수가 “아내 조병희와 40년을 함께 산 비법이 있냐?”고 묻자, 이윤철은 “집안 대소사에 참석해야 할 때 어머니께 몸이 안 좋아서 집에서 쉬어야 한다고 거짓말을 해 아내를 시가로부터 자유롭게 한다”며 본인의 비법을 뽐낸다.

이를 들은 조병희는 “그전에 어떤 잘못을 크게 해서 그렇게 했을 것”이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한편, 최현호는 “최근 아내 홍레나가 왜 이렇게 입방정을 떠냐고 말한다”며 억울함을 토로한다. 이어 “모임에서 만난 지인의 ‘일 많이 하니까 돈 많이 벌겠네’라는 말에 이제야 입에 풀칠 정도 한다고 대답했다. 그런데 후에 그 지인에게서 돈 빌려 달라는 연락이 오자 홍레나가 ‘그러게 왜 돈 있는 티를 냈어!’ 하며 화를 냈다”고 말한다. 이에 홍레나는 “남편에게 그런 식으로 돈 빌려달라는 연락이 자주 온다”며 분통을 터뜨린다.

‘눈치 없는 배우자’에 얽힌 출연진의 다양한 에피소드는 금일(15일) 오후 10시 TV CHOSUN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서 공개된다.(사진제공: TV CHOSU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