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소찬휘/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소찬휘/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소찬휘/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가수 소찬휘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입담을 뽐낸다.

오는 16일 방송될 ‘비디오스타’에는 소찬휘가 출연해 무대 중 손으로 불을 끈 사연을 밝힌다.

최근 녹화에서 소찬휘는 “과거 콘서트에서 무대 장치로 있던 불똥이 머리와 이마에 튀었다. 불이 붙은 채 노래를 불렀다”며 “당시 관객들이 깜짝 놀라 걱정을 하는 모습에 어리둥절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소찬휘는 고음으로 BTS의 ‘피 땀 눈물’ 무대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피 땀 눈물’의 고음역대 클라이막스 부분은 부르는 사람마다 피토하게 만들기로 유명하다. 하지만 소찬휘는 고음 부분을 힘들이지 않고 소화해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비디오스타’는 오는 16일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