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문제적 남자’ 스틸컷 / 사진제공=tvN

‘문제적 남자’ 스틸컷 / 사진제공=tvN

‘문제적 남자’ 스틸컷 / 사진제공=tvN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 미국 아이비리그 합격 비법이 공개된다.

15일(오늘)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는 최근 다수의 예능에서 신선한 캐릭터로 눈길을 끌고 있는 록밴드 양반들의 보컬 전범선이 출연한다.

전범선은 민족사관고등학교를 거쳐 미국 아이비리그 조기 졸업, 옥스퍼드 대학원까지 마친 수재이다. 또한 아이비리그 우등생 클럽인 ‘파이 베타 카파(Phi Beta Kappa)’ 회원으로 다트머스 대학을 상위 5%의 성적으로 졸업한 인물이기도 하다. 미국 대학에서 성적이 우수한 학생과 졸업생들로 조직된 ‘파이 베타 카파’ 회원으로는 가수 박정현과 빌 클린턴,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등 미국 정재계 유명 인사들이 속해 있다.

전범선의 끝이 없는 화려한 이력은 ‘문제적 남자’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특히 컬럼비아대 로스쿨을 합격 후 한국 법무부 인턴에 발탁됐지만 면접 후 국제변호사의 꿈을 포기한 그만의 특별한 사연이 눈길을 끌 예정이다. 이어 과거 아이비리그 입시 전문 코디로 활동한 경험담과 함께 미국 아이비리그 합격 비법은 ‘에세이’라고 말하며 다수의 제자를 합격시킨 비법을 공개한다.

전범선은 등장부터 남다른 등장으로 눈길을 끈다. 짚신과 두루마기 차림으로 등장하자 MC 전현무는 “최근 나온 사람 중에 가장 인상적이다. 역사 교과서에서 나온 것 같은 복장이다”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전범선의 활약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문제적 남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