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유인수/사진제공=매니지먼트 구

유인수/사진제공=매니지먼트 구

유인수/사진제공=매니지먼트 구

배우 유인수가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에 출연한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15일 “유인수가 ‘열여덟의 순간’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현실적이고 깊숙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앞서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 강기영, 문빈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유인수는 극 중 최준우의 반 친구 유필상으로 분해 거칠지만 순수한 매력을 보여준다.

유인수는 JTBC ‘힘쎈여자 도봉순’으로 데뷔 후 tvN ‘부암동 복수자들’,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tvN ‘계룡선녀전’ 등에 출연했다.

‘열여덟의 순간’은 JTBC 드라마페스타 ‘힙한선생’, 2부작 단막극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감성적인 영상미를 선보인 심나연 감독과 드라마 ‘공부의 신’ ‘브레인’ ‘완벽한 아내’ 등의 윤경아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올 하반기 방영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