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성리. / 제공=C2K엔터테인먼트

가수 성리. / 제공=C2K엔터테인먼트

가수 성리. / 제공=C2K엔터테인먼트

그룹 레인즈 출신 성리가 솔로 가수로서의 행보를 시작한다. 15일 정오 각종 음악 사이트에 첫 번째 미니음반 ‘첫, 사랑’을 발표한다.

‘첫, 사랑’은 세상 모든 것이 아름답게 보이고, 가진 모든 걸 다 주고 싶은 첫 사랑의 감성을 녹인 음반이다. 첫사랑을 겪고 있거나 겪은 연인들을 위한 러브송이자 ‘첫 번째 음반, 사랑에 관한 이야기’라는 중의적 의미도 담겨있다.

타이틀곡 ‘그게 너라서’는 열렬한 사랑을 고백하는 재즈클래식 발라드 장르이다. 피아노 선율에 스트링 사운드, 어쿠스틱한 기타와 베이스 연주가 조화를 이룬다. 여기에 성리의 섬세한 목소리가 더해져 팬들의 마음을 울릴 예정이다.

이외에도 ‘누벨바그(Nouvelle Vague)’ ‘내 품에’ ‘아른거려’ 등 다채로운 장르의 노래를 담았다.

성리는 이날 오후 8시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팬 쇼케이스를 열고 본격 솔로 활동을 시작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