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그룹 모모랜드/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가 남미 투어 공식 팬미팅 개최에 앞서 정식 티켓 오픈 전 선예매에서 3000장을 판매했다.

모모랜드는 오는 6월부터 남미 투어 공식 팬미팅 ‘2019 HELLO, MERRY GO LATIN AMERICA’을 연다. 브라질을 시작으로 칠레, 멕시코 등 3개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오는 7월 7일부터 본격적인 티켓 판매를 시작한다. 모모랜드는 선예매에서 기록적인 판매량을 올리며 국내 걸그룹 중 ‘최초·최고·최다’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모모랜드는 글로벌 인기에 힘입어 캐나다, 미국, 유럽 등 대규모 글로벌 투어도 계획하고 있다.

앞서 모모랜드는 다섯 번째 미니앨범 ‘쇼미(Show Me)’의 타이틀곡 ‘암쏘핫(I’m So Hot)’으로 음악 방송 3관왕을 기록했으며 지난 1월 필리핀 공식 팬미팅을 시작으로 두바이, 일본, 홍콩 팬미팅에서 3만여 명 관객을 운집시켰다. 모모랜드는 지난 1일부터 네이버 V를 통해 대규모 필리핀 공식 팬쉽 ‘The 1st MERRY-GO-ROUND in the Philippines’를 모집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