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진현. / 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진현. / 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진현. / 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진현이 새 소속사 탑스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15일 탑스타엔터테인먼트는 “뛰어난 실력과 무대 매너를 갖춘 진현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진현이 다양한 무대에서 대중에게 인사드릴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많은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로써 진현은 가수 한여름, 피터펀과 한솥밥을 먹게됐다.

진현은 2016년 ‘가슴속에’로 데뷔해 활동을 이어온 3년 차 트로트 가수다. ‘익산시 섬유 명장 1호’라는 이색 경력까지 갖추며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에는 가수 진성이 프로듀싱에 참여하고 임현정의 ‘그 여자의 마스카라’를 작곡한 히트 작곡가 김정훈이 만든 신곡 ‘허깨비’를 내놓고 활발하게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