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잔나비 최정훈 인스타그램

/사진=잔나비 최정훈 인스타그램

밴드 잔나비 멤버 최정훈이 '나 혼자 산다' 출연 소감을 전했다.

최정훈은 13일 인스타그램에 "'텔레비전에 내가 나왔으면 정말 좋겠네' 했는데 좋긴 좋네요. 앞으로 더 재밌게 열심히 음악할 수 있겠어요. 너무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어린시절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어린 최정훈이 장난감을 갖고 놀며 해맑게 웃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앞서 최정훈은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남다른 레트로 라이프를 공개해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에 최정훈은 본 방송 전에도 인스타그램에 "오늘 밤 '나 혼자 산다'에 제가 나와요. 별일이죠. 많이 내려놓고 찍게 되었어요. 시청 중에 가끔씩 이 사진을 보시면 마음이 안정이 되실거예요"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라효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