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사진=변성현 기자

방탄소년단/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전곡이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Spotify)의 '글로벌 톱 200'에 진입하는 진기록을 썼다.

13일 스포티파이가 발표한 최신 차트(12일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미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의 타이틀 곡인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feat. Halsey'는 '글로벌 톱200(Global Top 200)' 4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 이 앨범의 수록곡 '소우주 (Mikrokosmos)'가 차트 14위, 'Make It Right' 17위, 'HOME' 19위, 'Dionysus' 22위, 'Jamais Vu' 24위, 'Intro : Persona'가 39위를 기록하는 등 수록곡 전곡이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린 신기록이다.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는 국가 및 지역별 '톱 200'에서 미국 4위, 영국 24위에 올랐다. 불가리아, 인도네시아, 인도, 루마니아, 대만, 태국, 베트남 등 7개 국가 및 지역에서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의 신보 'MAP OF THE SOUL : PERSONA'는 12일 오후 6시 공개와 동시에 전 세계 86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조회수에서 2시간 52분 만에 1000만뷰, 5시간 2분 만에 2000만뷰를 돌파하며 한국 가수 최단 시간 기록을 갈아 치웠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13일(현지시간) 미국 NBC 방송의 'SNL'에서 전 세계 최초로 컴백 무대를 선보인다.

라효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