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는형님’ 방송 화면

JTBC ‘아는형님’ 방송 화면

JTBC ‘아는형님’ 방송 화면

JTBC ‘아는형님’에서 유이가 출연해 강호동과 얽힌 이야기를 풀어냈다.

13일 방송된 ‘아는형님’에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유이와 최수종이 출연했다.

이날 유이는 “강호동과 예능 몇 개를 한 후에 다시는 예능을 하지 않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실제로) 몇년 동안 예능을 안했다”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이 “(예능) ‘스타킹’에서 활약을 많이 했지 않냐”고 묻자 유이는 “그 점은 감사하다. 그런데 그때부터 비욘세 보다도 ‘싱글레이디’를 더 많이 췄던 것 같다”며 “그냥 길거리를 지나가다가도 춤을 시킨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 “강호동을 좋아한다. 그런데 보는 걸 좋아하는데 출연을 같이하는 건 다르다”고 덧붙였다. 유이는 ‘아는형님’에 나오면 또 춤을 시킬 것 같아서 춤 연습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트와이스의 곡에 이어 비욘세의 춤을 추기도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