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잔나비, 무대에서는 멋짐 현실은 지하실...‘반전 라이프’

[연예팀] 대세 밴드 잔나비의 보컬 최정훈의 싱글라이프가 공개된다.

4월12일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밴드 잔나비의 보컬리스트 최정훈의 반전미(美) 넘치는 일상이 안방극장을 찾는다.

밴드 잔나비는 각종 음원 차트를 석권하는 것은 물론 수 많은 공연을 전석 매진시키며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대세 중의 대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그런 그들을 이끌고 있는 리더이자 보컬, 최정훈이 이제껏 어디에서도 만나볼 수 없었던 리얼한 모습을 공개한다고 해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잔나비의 지하 작업실에서 생활하고 있다는 최정훈은 보헤미안 뺨치는 힙(hip)한 라이프 스타일로 신선한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그는 지하실에서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가습기 2대와 환풍기 가동은 필수, 온 몸 구석구석을 격렬하게 씻는 것은 물론 웰빙이 아닌 생존을 위한 요가를 선보이는 등 독특한 방법을 전수한다. 무대 위에서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받았던 대세 뮤지션의 모습과는 달리 어딘가 묘하게 짠내를 유발한다고.

뿐만 아니라 화장실이 없어 공용 화장실에서 고무 호스로 찬물 샤워를 하며 입김을 내뿜는 등 상상을 초월하는 모습으로 ‘짠’나비에 등극했다고 해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대세 밴드 잔나비의 현실감 200% 유별난 일상은 4월12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