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플로 렉스. / 제공=에이치오컴퍼니

그룹 빅플로 렉스. / 제공=에이치오컴퍼니

그룹 빅플로 렉스. / 제공=에이치오컴퍼니

그룹 빅플로 렉스가 중국 드라마 OST에 참여했다.

11일 소속사 에이치오컴퍼니는 “렉스가 중국 드라마 ‘아적파색동(我的波塞冬, 나의 포세이돈)’ OST인 ‘?失的?人(잃어버린 애인)’을 불렀다”고 밝혔다.

‘잃어버린 애인’은 렉스의 부드럽고 힘 있는 목소리가 돋보이는 알앤비(R&B) 발라드 장르로, 맑은 피아노와 묵직한 현악기가 조화를 이루는 곡이다. 렉스는 깊은 그리움에서 용감하게 잃어버린 사랑을 다시 찾아 안아주는 과정을 부드러운 목소리로 표현했다.

‘아적파색동’은 작가 먀오쥐안(繆娟)의 동명소설을 각색한 작품이다. 중국 망고TV를 통해 매주 목요일부터 금, 토 오후 8시 방송되며, 렉스가 참여한 이번 OST는 중국 음원 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