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이청아, “여배우 주연 영화 증가...관객 니즈 반영”

[임현주 기자 / 사진 백수연 기자] 이청아가 최근 영화시장에 대해 생각을 밝혔다.

4월8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다시, 봄(감독 정용주)’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정용주 감독을 비롯해, 이청아, 홍종현, 박경혜, 박지빈이 참석했다.

최근 ‘생일’ 등 여배우가 주연인 영화들이 많이 나온다. 이와 관련해 이청아는 “다양한 사이즈의 영화들이 나온다는 것에 관객입장으로 굉장히 기쁘다. 또 배우로서도 다양한 기회들이 생긴 것과 관련해 동료 배우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관객들의 니즈가 반영된 게 아닌가 싶다. 서점에서도 인기 많은 서적 장르들이 증가되지 않나.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캐릭터와 영화가 나왔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다시, 봄’은 딸을 잃은 여자(이청아)가 중대한 결심을 한 그날, 어제로 하루씩 거꾸로 흘러가는 시간을 살게 되면서 인생 두 번째 기회를 얻게 된 타임 리와인드 영화. 다음 동명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한편, 영화 ‘다시, 봄’은 4월17일 개봉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