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코미디 TV ‘스마일 킹’

제공=코미디 TV ‘스마일 킹’

제공=코미디 TV ‘스마일 킹’

코미디언 박승대 심형래 이동엽 황현희 한현민 등이 코미디TV 새 예능프로그램 ‘스마일 킹’으로 의기투합해 침체된 공개 코미디의 부활에 나선다.

오는 21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되는 ‘스마일 킹’은 공연 중인 개그쇼 ‘스마일 킹’을 모티브로 삼아 쇼 코미디와 방송 코미디를 결합시킨 프로그램이다. 생생한 라이브 코미디와 잘 짜인 콩트 코미디를 결합했다고 한다.

‘개그콘서트’ ‘웃음을 찾는 사람들’을 만든 박승대와 개그, 방송 경험 만렙의 베테랑 코미디언 심형래 이동엽 한현민 등이 시청자들의 웃음을 위해 힘을 모은다. 실제 극장에서 공연하면서 신선한 웃음을 제조하고 있는 코미디언 김정환 김지영 도대웅 현정 등 신인들도 가세한다.

‘스마일 킹’은 동시간대 방송되는 ‘개그 콘서트’와 정면 승부를 선택해 더욱 눈길을 끈다.

‘스마일 킹’ 제작진은 “‘쇼 코미디’와 ‘방송 코미디’의 장점만 모아 웃음을 잡기 위해 노력한다. 지금 방송되고 있는 개그 프로그램들과는 확연히 다를 것”이라며 “박승대 사단의 구호 ‘할 수 있다! 즉시 한다! 될 때까지 한다!’처럼 안방극장에 신선하고 진정한 웃음을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