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 송다예 결혼

김상혁 송다예 결혼

그룹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송다예가 지난 7일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결혼식에 앞서 '폭행설'이 불거지는 해프닝이 있었다. 신부 송다예의 눈에 피멍이 들었기 때문.

지난 5일 송다예는 "결혼식 이틀 전 계단에서 굴러 떨어져서 난간에 눈을 다쳤다. 눈 핏줄이 다 터졌다"고 해명했지만 '폭행설'은 사라지지 않았다.
송다예 눈 부상 /사진=인스타그램

송다예 눈 부상 /사진=인스타그램

이에 송다예는 다음날 "우리 사이 좋다. 기사 댓글 아주 가관. 오빠가 누구 때릴 위인도 못되고 제가 맞고 가만히 있을 사람도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결혼식 후 송다예는 SNS에 사진을 올리며 "눈은 부어있지만 기적의 메이크업으로 가리고 식 무사히 잘 마쳤어요. 모두 감사드립니다. 잘 살게요. 예신놀이 끝"이라고 말했다.
김상혁 송다예 결혼

김상혁 송다예 결혼

김상혁은 "부족한 나를 바른길로 이끌어 주고 성숙하게 만들어주는 원동력이 되는 사람을 만나 평생을 함께하려 한다"며 "결혼 후에는 더 나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결혼식 사회는 김상혁와 초등학교 동창인 JTBC 장성규 아나운서가 맡으며, 축가는 김상혁과 클릭비 멤버들이 클릭비의 대표곡인 ‘드리밍(Dreamming)’을 열창했다.
김상혁 송다예 결혼

김상혁 송다예 결혼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