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세 연하 남편과 비공개 결혼식
가수 이정현이 7일 결혼식을 올린다. / 사진 = 이정현 인스타그램

가수 이정현이 7일 결혼식을 올린다. / 사진 = 이정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이정현이 웨딩드레스 사진을 올리며 심경을 내비쳤다.

이정현은 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이네요. 많이 긴장됩니다. 축복해주세요"라는 글과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가 올린 사진은 웨딩드레스와 한복을 입고 있는 모습이다. 결혼을 앞두고 긴장되며 설레이는 마음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특히 흑백의 사진에는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며 미소 짓고 있는 얼굴로 청초한 모습을 자아내고 있다. 만 39세의 나이가 느껴지지 않는 동안의 미모다.

이정현은 이날 오후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 남편이 비연예인인 것을 고려해 가족들과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한다.

한편, 이정현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정현의 예비신랑은 3세 연하 대학병원 정형외과 전문의다. 두 사람은 약 1년간 교제했다.

정수연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