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정현이 7일 결혼식을 올린다. / 사진 = 이정현 인스타그램

가수 이정현이 7일 결혼식을 올린다. / 사진 = 이정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이정현이 3살 연하의 정형외과 의사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이정현은 7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3살 연하의 정형외과 의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결혼식은 예비남편이 일반인인 것을 고려해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한다고 소속사 측은 전했다. 이정현 소속사 측은 “약 1년간 교제를 해온 예비신랑은 3살 연하의 대학병원 정형외과 전문의로서 성실하고 자상한 품성을 지니고 있는 분”이라고 전했다.

앞서 이정현은 지난달 4일 자신의 SNS에 결혼 소식을 알리는 자필 편지를 공개한 바 있다.

그는 "부족한 제게 한없는 용기와 아낌없는 사랑을 주는, 평생 함께 하고픈 소중한 사람을 만나게 됐다.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며 제2의 인생의 막을 올려 행복하게 살아가려 한다"고 말했다.

결혼과 함께 연예 활동도 집중할 예정이다. 이정현은 영화 ‘죽지 않는 인간들의 밤’에서 주인공 소희 역을 맡았으며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한편 이정현은 1996년 영화 '꽃잎'으로 데뷔한 뒤 가수와 배우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가수로서는 '와' '반' '바꿔' '인형' 등의 히트곡을 냈고, 배우로는 영화 '명량' '스플릿' '군함도' 등에 출연하며 유명세를 쌓아왔다.

정수연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