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6일 방영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6일 방영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가수 남태현이 6일 오후 방송된 KBS2 음악 프로그램 ‘불후의명곡’의 고(故) 이호준 편에 출연했다.

이날 남태현은 첫 번째 순서로 무대에 올랐다. 경연 첫 순서가 확정되자 남태현은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짧게 각오를 다진 후 무대로 향했다.

남태현은 조용필의 곡 ‘그대 발길 머무는 곳에’를 불렀다. 선곡 이유로는 “평소에 알고 있던 곡이고 어머니께서 좋아하시고 자주 들려주신 노래여서 뇌리에 남았다. 조용필 선생님의 목소리가 워낙 독특하다 보니 절제한 모던 록 스타일로 재해석했다. 주어진 만큼 내가 생각하는 최고의 무대를 시청자 여러분들에게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MC 정재형은 “남태현의 감정의 스펙트럼이 굉장히 넓다는 걸 느꼈다. 뮤지컬과도 잘 어울릴 것 같고 다음 행보가 기대된다”고 했다. MC 문희준 역시 “남태현이 정말 무대와 음악을 사랑한다는 게 무대에서 뿜어져 나오는 열정을 보고 느꼈다”고 말했다. 육중완 역시 “’불후의 명곡’을 나오면서 다른 출연자에게 ‘부럽다’라고 느낀 적은 없었는데 남태현을 보고 느꼈다”며 칭찬을 더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