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송다예 / 사진=인스타그램

김상혁·송다예 /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클릭비 출신 방송인 김상혁이 송다예와 결혼식에 앞서 피로연을 마치고 SNS에 근황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김상혁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통영에서 미리 피로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그는 "처가 어른들께 인사 드리고 봉숫골 축제 벚꽃 구경도 하고 마무리는 장모님 운영하시는 숙소에서 우리 다예랑 샴페인 한 잔하며 야경뷰 힐링. 결혼 일주일 남았다"고 말했다.

사진 속의 두 사람은 벚꽂이 만개한 통영 거리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내며 나란히 셀프 사진을 찍었다.

한편, 김상혁과 송다예는 오는 7일 결혼식을 올린다.

정수연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