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겹살보다 소고기가 싼 나라 우즈벡, 구잘 “고향에선 삼겹살 먹기 어려워”

[연예팀] 구잘이 삼겹살을 전도한다.

KBS2 ‘해피투게더4’ 3월28일 방송은 ‘나 한국 산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로버트 할리-샘 해밍턴-구잘 투르수노바-조쉬 캐럿-안젤리나 다닐로바-조나단 토나가 출연해 글로벌 토크로 웃음 폭탄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아름다운 미모만큼 뛰어난 입담의 구잘 투르수노바가 출연해 활약을 펼쳤다. 구잘은 한국식 삼겹살 찬양을 펼쳤는데, 특히 무제한으로 삼겹살을 먹을 수 있는 ‘무한 리필’ 삼겹살에 격한 감동을 드러냈다. 구잘은 “한국에 관광 오신 부모님이 제일 좋아하셨다”며 ‘삼겹살 전도사’ 면모로 웃음을 모았다.

이어 구잘은 “고향에서는 삼겹살을 먹기가 어렵다”고 말해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그는 “고향 우즈벡에서는 삼겹살이 소고기보다 훨씬 비싸다. 부모님이 부담스러웠는지 자꾸만 소고기를 먹자고 했다”며 뜻밖의 반전을 공개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2 ‘해피투게더4’는 금일(2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사진제공: KBS2)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