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불법동영상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21일 오전 서울 중앙지방법원에 출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불법동영상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21일 오전 서울 중앙지방법원에 출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불법동영상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21일 오전 서울 중앙지방법원에 출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성관계 영상 등을 불법으로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가수 정준영이 29일 검찰로 송치된다. 마약 투약 반응에선 음성으로 나왔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28일 오전 열린 브리핑에서 “정준영을 내일 검찰로 송치할 예정이다”라며 “3건의 불법촬영물을 유포한 혐의가 추가로 확인돼 기존 8건에서 총 11건으로 늘었다. 마약 투약은 음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정준영은 2015년~2016년 불법 촬영한 성관계 영상을 가수 승리 등이 포함된 단톡방, 또는 일대일 카톡방에서 공유했다. 피해자는 10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청 광수대는 성매매 알선 혐의를 받고 있는 승리에 대해 불법촬영물 유포혐의를 추가해 입건했다. 불법촬영물 2건을 유포해 승리와 같은 혐의로 입건된 그룹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도 추가 유포가 1건 더 확인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