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임원희. / 제공=젠스타즈

배우 임원희. / 제공=젠스타즈

배우 임원희. / 제공=젠스타즈

배우 임원희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을 통해 안방극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보좌관'(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정치가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그린다.

임원희는 극 중 곰살맞고 오지랖 넓은 생계형 보좌관 고석만 역을 맡았다. 강선영(신민아) 의원실 보좌관이자 장태준의 국회 동기로 보좌진 인턴 생활을 함께했으며 둘도 없는 친구 사이로 유연하고 부드러운 성격, 동료들의 고민 상담에 앞장서는 등 인간적인 면을 갖고 있는 인물이다.

그는 최근 영화 ‘신과 함께-인과 연’ ‘신과 함께-죄와 벌’을 비롯해, 드라마 ‘나인룸’ ‘기름진 멜로’ ‘힘쎈여자 도봉순’ ‘낭만닥터 김사부’ 등 다수의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며 호응을 얻었다. 또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자신만의 소박한 행복을 추구하는 소탈하고 친근한 매력으로 사랑 받고 있다. 이번 ‘보좌관’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보좌관’은 오는 5월 말 처음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