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에이핑크 윤보미가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열린 SBS모비딕 드라마 ‘농부사관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에이핑크 윤보미가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열린 SBS모비딕 드라마 ‘농부사관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에이핑크 윤보미가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열린 SBS모비딕 드라마 ‘농부사관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에이핑크 윤보미가 SBS 드라마 ‘농부 사관학교’ 촬영 기간 중 응급실에 갔다고 밝혔다.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농부 사관학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다영 감독과 배우 이태환, 윤보미, 이민지가 참석했다.

윤보미는 “쌀 두 알이 귀에 들어가 그걸 빼러 응급실에 갔다”고 말했다. 이태환이 “촬영 끝나고 조용히 갔다”며 “프로의식이 뛰어났다”고 칭찬했다. 이에 윤보미는 “아니다. 울면서 티내면서 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농부 사관학교’는 시골 고구마 농가의 딸 한별(윤보미 분)이 국립대한농수산대학으로 입학하면서 농업에 애정을 느껴가는 과정과 신입생 친구들의 에피소드. 오는 31일 0시 2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