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살림남2’ 김승현/ 사진제공=KBS

‘살림남2’ 김승현/ 사진제공=KBS

‘살림남2’ 김승현/ 사진제공=KBS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의 김승현이 팬들에게 감사인사를 건넸다.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의 39번째 생일을 맞아 가족들이 힘을 합쳐 게릴라 팬미팅을 여는 모습이 담겼다.

팬미팅을 위해 머리를 맞댄 가족들은 가장 먼저 팬카페를 찾아봤지만 20여년 동안 활동이 거의 없었던 김승현의 팬클럽이 활성화되어 있을 리 없었다. 간신히 찾은 김승현의 팬카페 멤버수는 고작 4명에 불과했다. 팬클럽을 통한 팬미팅이 어렵다는 사실을 깨달은 동생은 과거 ‘게릴라 콘서트’라는 프로그램을 떠올리며 ‘게릴라 팬미팅’을 하자고 했다.

결국 김포의 한 식당에서 ‘게릴라 팬미팅’이 개최됐다. 하지만 처음 목표로 잡은 100명에는 한참 못 미치는 37명이 참석 아쉬움을 남겼다.

하지만 방송 이후 4명뿐이던 팬카페는 28일 오전 현재 300여명을 넘어섰고, 김승현에 대한 응원의 메시지도 이어지고 있다.

이에 김승현은 “방송을 통해 기억에 남을 생일 팬미팅을 할 수 있었다. 감회가 새롭고 아직도 저를 기억해주고 활동이 없던 팬카페에 다시 응원의 글과 함께 회원가입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팬분들과 자주 소통하겠다”는 약속과 함께 “내년 생일에 100명 게릴라 팬미팅에 재도전하고 싶다”며 바람을 전했다.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