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사바하' 스틸

/사진=영화 '사바하' 스틸

'사바하'가 안방극장 접수에 나선다.

영화 '사바하'는 지난 27일부터 IPTV와 디지털케이블TV를 통해 VOD 서비스를 시작했다. 239만 관객을 동원하며 순익분기점을 돌파한 '사바하'가 안방극장 상영을 시작한 것.

'사바하' 측은 "IPTV(KT Olleh TV, SK Btv, LG U+ TV) 및 디지털케이블TV(홈초이스), 네이버N스토어, CJ TVING, 옥수수, ONE STORE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VOD 서비스를 개시, 스크린의 흥행 열기를 안방 극장까지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지금껏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장르와 소재로 재관람 열풍까지 일으켰다.

이번 IPTV 및 디지털케이블TV VOD 서비스는 아직 영화를 관람하지 못한 관객뿐 아니라 N차 관람을 원하는 관객들까지 '사바하'의 묵직한 메시지를 안방극장에서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