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엘리야. / 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이엘리야. / 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이엘리야. / 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이엘리야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에 출연한다고 28일 밝혔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관계자는 “이엘리야는 ‘보좌관'(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에서 보좌진 윤혜원 역을 맡는다”고 말했다.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정치가들의 위험한 도박과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그린다.

극중 이엘리야가 맡은 윤혜원은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어린 나이에 6급 비서 자리까지 올라온 인물이다. 노력하고 치열하게 살아가면서도 신념을 지키기 위해 늘 옳은 길을 가려 한다. 4선 의원의 수석 보좌관인 장태준과 의원실에서 함께 일하는 보좌진이다.

이엘리야는 KBS2 ‘쌈, 마이웨이’, OCN ‘작은 신의 아이들’, SBS ‘황후의 품격’ 등 다양한 캐릭터를 매력있게 그려내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데뷔작인 tvN ‘빠스껫 볼’과 미스터리한 속기실무관 이도연 역으로 사랑받은 JTBC ‘미스 함무라비’에 이어 이번 작품으로 곽정환 감독과는 세 번째 만남이다. ‘보좌관’에서 펼칠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보좌관’은 오는 5월 말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