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라디오스타’ 김상혁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김상혁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김상혁 / 사진제공=MBC

가수 김상혁이 결혼을 앞두고 고민을 고백했다.

27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이수영, 채연, 배슬기, 김상혁이 출연한다.

이날 올 4월 결혼을 앞둔 ‘예비 신랑’ 김상혁은 결혼 전 고민을 털어놨다. 이에 결혼 선배 이수영부터 채연, 배슬기 등 게스트들이 뜻밖의 조언을 해줬다. 특히 이수영이 현실적인 조언을 날려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

특히 김상혁은 프로 사업가의 모습을 보였다. 그동안 여러 사업을 거쳐왔다고 말한 김상혁은 “최근에는 찐빵 사업을 새로 시작했다”고 밝혔히며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그는 다국적 찐빵의 정체를 밝히며 깨알 홍보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또 김상혁은 “사석에서 만난 배슬기가 모른 척”했다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그러나 오히려 김상혁이 배슬기에게 무릎 꿇고 사죄하는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과연 둘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높인다.

김상혁은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은 클릭비 멤버들의 근황을 공개했다.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멤버들의 근황을 전하는 동시에 그들 중 사돈 맺고 싶은 사람을 뽑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김상혁은 과거 예능 촬영 당시의 일화를 털어 놓았다. 클릭비 멤버들과 예능에 출연했던 그는 긴장한 나머지 울먹거리는 오종혁을 목격했다고 밝혔다. 이를 듣던 김구라는 99년도에 데뷔해 벌써 20년 차가 된 그의 경력에 “경력이 대단하네~”라며 감탄했다.

이어 김상혁는 2000년대 패셔니스타였다고 자랑하며 “당시 내가 입었던 청바지, 저지, 헤어스타일 등이 모두 유행했다”면서 “심지어 즐겨 입었던 패션 브랜드의 아들이라는 소문까지 돌았을 정도”라고 말했다. 특히 김상혁은 여름에 속옷을 안 입는다고 충격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저에게 속옷은 속바지 느낌”이라며 솔직한 매력으로 모두를 매료시킬 전망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