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심포유’ 엑소 시우민 / 사진제공=V오리지널

‘심포유’ 엑소 시우민 / 사진제공=V오리지널

‘심포유’ 엑소 시우민 / 사진제공=V오리지널

V오리지널 ‘심포유’에서 엑소 시우민이 장을 보다 멘붕에 빠진다.

27일(오늘) 방송되는 ‘심포유’ 시우민 편에서는 첫 보금자리를 마련한 시우민이 집들이 준비를 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특히 집들이에 엑소 멤버들이 함께 할 예정이라 더욱 기대를 모은다.

‘요알못’ 시우민은 집들이 음식 준비를 위해 베일에 싸인 셰프를 초청한다. 그는 의문의 셰프님에 대한 무한 믿음을 드러낸 후 “카트 하면 생각나는 게 있는데…이거 진짜 힌트인데”라며 특급 힌트를 공개한다.

마트에 도착한 시우민은 소금이 진열된 코너에서 고민에 빠진다. 맛소금과 천일염, 가는 소금, 굵은 소금 등 갖가지 소금 앞에서 어떤 소금을 사야 할 지 모르기 때문이다. 시우민은 이 상황을 타파하기 위해 ‘셰프님’에게 전화 찬스를 썼다는 후문이다.

전화 찬스로 멘붕에서 빠져나온 시우민의 앞에 기다리고 있는 것은 수많은 종류의 와인 및 오일. 이에 다시 한 번 깊은 고민에 빠져 동공지진을 일으키는 시우민이 ‘장보기 미션’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또한 시우민이 입에 닳도록 자랑한 특급 셰프는 누구일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심포유’는 엑소의 영상 기록기로 멤버들이 각자 팬들과 공유하고 싶은 자신의 일상을 밀착 기록해 선보이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시우민이 첫 번째 주인공이다.

‘심포유’ 시우민 편은 매주 월, 수, 금요일 오후 7시 네이버 V라이브와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