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아이유-윤종신, '다재다능한 두 사람'

가수 아이유, 윤종신이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동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넷플릭스 드라마 페르소나(감독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페르소나'는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등 4명의 감독이 각기 다른 시선으로 아이유를 풀어낸 작품으로 단편 영화 형식으로 구성돼 아이유의 1인 4색 연기를 만나볼 수 있다.

아이유는 아빠의 여자친구를 질투하는 소녀, 알 수 없는 비밀을 간직한 여자, 친구의 복수를 위해 발 벗고 나선 여고생, 낭만적인 밤 거리에서 슬픈 이야기를 속삭이는 옛 연인으로 변신할 예정이다. 오는 4월 5일 첫 공개.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