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사진=최혁 기자

박지훈 /사진=최혁 기자

가수 박지훈이 솔로 데뷔곡 '러브' 뮤직비디오에 직접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박지훈의 첫 번째 미니앨범 '어 클락(O'CLOCK)'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어 클락'의 타이틀곡은 '러브(L.O.V.E)'로 청량한 에너지가 돋보이는 퓨처 R&B 장르의 곡이다. 아름다운 추억을 떠올리며 사랑을 더욱 키우려는 순수한 남자의 진심 어린 고백을 담고 있다.


박지훈은 '러브'에 대해 "사랑의 감정을 느끼고 싶을 때, 사랑하는 사람과 듣고 싶을 때 좋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뮤직비디오에 심혈을 기울였음을 밝혔다. 박지훈은 "노래가 너무 좋아서 제목처럼 애절하고 사랑스러움이 묻어나도록 체코 프라하에서 찍었다. 이미지가 예쁘게 나와서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실 거라 생각한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직접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판타지적인 분위기를 연출한 박지훈은 "오로지 나만 보이기 때문에 뮤직비디오를 찍을 때 연기를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퍼포먼스적인 부분에서도 빈 곳이 없길 바랐다. 안무에 치중해 꽉 채우려는 느낌으로 연습했다"고 털어놨다.

박지훈은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모습으로 성적보다는 '소통'을 강조했다. 그는 "성적을 기대하기 보다는 팬분들과 어떻게 하면 음악적으로 잘 소통하고, 다양한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을지를 끊임없이 연구했다"면서 "무대 외에서의 모습에서도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끝으로 그는 팬들을 향해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 다양한 매력이 많이 숨겨져 있다. 앞으로도 많이 보여드릴 생각이다"고 애정 어린 마음을 표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