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포토] 요시모토 바나나 '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의 원작자'

[백수연 기자] 작가 요시모토 바나나가 25일 서울 신문로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진행된 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나고야에서 일하고 있는 애인을 찾아간 유미(수영)가 뜻하지 않은 이별을 겪은 뒤 막다른 골목에 있는 카페에 머물게 되는 이야기로 오는 4월 4일 개봉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