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사진=최혁 기자

스트레이 키즈 /사진=최혁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JYP 수장 박진영의 칭찬을 받았다고 전했다.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스트레이 키즈의 새 미니앨범 '클레 원 : 미로(Cle 1 : MIROH)'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클레 원 : 미로'에는 타이틀곡 '미로'를 포함해 '승전가', '잠깐의 고요', '복서(Boxer)', '19' 등 총 8트랙이 수록됐다. 스트레이 키즈는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이번 앨범에도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각 트랙마다 멤버들의 용기와 도전은 물론, 음악적인 변화까지 녹아들어 이들의 성장을 엿볼 수 있는 게 특징.

스트레이 키즈의 프로듀싱팀 쓰리라차로 활약 중인 방찬은 "앨범에 우리의 이야기가 담겨 있기 때문에 많은 분들한테 노래를 알려드리고 싶은 마음이 크다. 우리의 음악을 들은 분들이 힘을 얻을 수 있는 것만으로도 최고의 평가이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이들은 JYP의 수장 박진영으로부터 칭찬을 받았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창빈은 "이번에 박진영 PD님께서 앨범을 듣고 아이디어, 가사, 제목에서 신선하다는 평을 해주셨다. 성장하고 싶어하는 쓰리라차 입장에서는 감사히 좋은 평을 들었다"며 기쁜 마음을 표했다.

방찬 역시 "박진영 PD님과 앨범을 듣는 시간을 가졌는데 직접 우리가 곡을 만드는 모습이 좋다고 했다"면서 "앞으로도 탑라인 작사, 편곡에서도 더 많은 노력을 해서 성장하려고 한다"고 포부를 다졌다.

스트레이 키즈는 25일 저녁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 앨범 '클레 원 : 미로'를 공개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