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방찬 /사진=최혁 기자

스트레이 키즈 방찬 /사진=최혁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지난해 신인상 8관왕을 달성한 소감을 밝혔다.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스트레이 키즈의 새 미니앨범 '클레 원 : 미로(Cle 1 : MIROH)'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데뷔 1주년을 맞은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해 신인상 8관왕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우진은 "작년에 신인상을 8개나 받게 됐다. 너무 큰 영광이다"면서 "우리의 노력도 있지만 함께 해 준 팬들이 있어서 가능했던 것 같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받아 들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방찬은 "새로운 모습, 새로운 시작을 표현하고자 해서 더 멋있는 모습, 매력 등을 보여드리려고 한다"며 이번 활동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모습을 밝혔다.

그는 "전 앨범보다 성장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으면 뿌듯할 것 같다. 이번 앨범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더 기대되는 팀이라는 인정을 받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스트레이 키즈는 25일 저녁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 앨범 '클레 원 : 미로'를 공개한다. '클레 원 : 미로'에는 타이틀곡 '미로'를 포함해 '승전가', '잠깐의 고요', '복서(Boxer)', '19' 등 총 8트랙이 수록됐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