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이선균(사진=방송캡처)

‘씨네타운’ 이선균(사진=방송캡처)


영화 '악질경찰'의 배우 이선균을 필두로 전소니, 박해준이 훈훈한 입담을 뽐냈다.

18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악질경찰'의 배우 이선균, 박해준, 전소니가 출연했다.

이날 이선균은 지난해 '나의 아저씨' 출연 배우들과 함께 아이유의 콘서트를 찾았던 애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선균은 "'나의 아저씨' 팀 초대해줘서 갔다. 정말 5시간 반~6시간을 공연하더라. 신년 부흥회 같았다. 큰 은혜를 받고 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함께 출연한 전소니는 지난해 11월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남자친구'에서 죽마고우로 호흡을 맞췄던 박보검에 대해서 "TV에서 보던 것처럼 스윗하시냐고 여쭤보시는데, 정말 스윗하고 친절하시다. 그래서 극중 홍보팀 모든 배우 분들과 분위기가 정말 좋았다"라고 전해 청취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한편, 영화 '악질경찰'은 '아저씨', '우는 남자' 등을 연출했던 이정범 감독의 신작으로 오는 20일 개봉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