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엔플라잉/사진제공=JTBC

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엔플라잉/사진제공=JTBC

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엔플라잉/사진제공=JTBC

그룹 엔플라잉이 (여자)아이들의 ‘한’을 락 버전으로 선보여 MC 정형돈의 극찬을 받는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다.

이날 방송에는 그룹 엔플라잉 멤버들이 출연한다. 엔플라잉은 자신들이 운영하는 동영상 채널을 통해 상어가족, 뽀로로송, 고양이송 등 직접 편곡한 락 버전의 동요를 공개해 총 10만 뷰에 달하는 조회수를 기록한 바 있다.

최근 ‘아이돌룸’ 녹화에서도 엔플라잉은 화려한 락 사운드와 시원시원한 가창력을 뽐내며 화제의 동요 무대를 재현해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멤버들은 실력파 밴드답게 “어떤 곡이든 락 버전으로 편곡이 가능하다”라고 밝히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더해 엔플라잉은 “그룹 (여자)아이들의 히트곡 ‘한’을 락 버전으로도 준비했다”고 말했다. 몽환적인 사운드의 원곡 ‘한’을 또 다른 매력으로 탈바꿈시켜 눈길을 끌었다. 엔플라잉의 무대를 직접 본 MC 정형돈은 “‘아이돌룸’의 품격이 높아지는 느낌”이라고 극찬했다고 한다.

락스피릿 가득한 엔플라잉의 동요 메들리 무대는 오는 19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