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고혹적인 섹시미위해 몸관리 꾸준히 노력”

[임현주 기자 / 사진 김치윤 기자] VAV가 이번 앨범의 매력을 꼽았다.

3월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그룹 VAV의 네 번째 미니앨범 ‘쓰릴라 킬라(Thrilla Killa)’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VAV는 “섹시하고 파격적인 이미지를 보여드릴 것 같다. 지난 앨범에서는 순정미를 보여줬다면, 이번 앨범에는 고혹적인 섹시미다”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몸관리는 꾸준히 하고 있다. 이번 섹시 컨셉을 위해 공복 유산소와 사우나 등을 통해 체중을 3.8kg 감량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번 ‘쓰릴라 킬라’는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 ‘Thrilla Killa’, 리더 세인트반의 자작곡 ‘I’m Sorry’, 에이노 자작곡 ‘Touch you’,‘Senorita’ 등 총 5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멤버들의 첫 자작곡이 수록된 특별한 앨범인 만큼, 보다 더 풍성하고 다채로운 VAV만의 음악적 색깔과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한편, VAV의 네 번째 미니앨범 ‘쓰릴라 킬라(Thrilla Killa)’는 3월19일 정오(12시)에 발매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