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나나가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나나가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나나가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나나가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18일 오후 서울 역삼동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킬잇’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배우 장기용, 나나와 남성우 감독이 참석했다.

나나는 전작인 tvN 드라마 ‘굿와이프’를 통해 연기력과 관련해 호평을 받았다. 이에 대해 나나는 “호평을 받으면 당연히 좋다. 늘 칭찬 받고 싶은 욕심이 있다”라며 “그러기 위해서는 노력을 많이 해야한다. 하지만 노력한다고 해서 모두 다 좋은 결과로 이어지지 않는 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나는 “주어진 대본 속 도현진을 최대한 이해하고 공감해서 내 스타일로 녹일 것이다. 나만의 색깔로 표현한다면 시청자들도 받아주실 것 같다. 나나가 아니라 도현진이라는 인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킬잇’은 과거를 간직한 채 수의사가 된 킬러와 연쇄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담은 액션 드라마다. 오는 23일 오후 10시 20분 첫방송.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