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장기용이 18일 오후 역삼동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장기용이 18일 오후 역삼동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장기용이 18일 오후 역삼동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장기용이 나나의 액션 장면을 보고 자극을 받았다고 밝혔다.

18일 오후 서울 역삼동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배우 장기용, 나나와 남성우 감독이 참석했다.

장기용은 “나나 씨가 액션을 찍는 모습을 직접 봤다”라며 “누군가를 제압하는 장면인데 눈빛이 살아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살짝 다쳤는데도 아무렇지 않게 열심히 하고 파이팅하는 모습이 멋있었다”며 ” 피를 보더라도 나나 씨와 같은 눈빛을 갖고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자극이 됐다”고 했다.

‘킬잇’은 과거를 간직한 채 수의사가 된 킬러와 연쇄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담은 액션 드라마다. 오는 23일 오후 10시 20분 첫방송.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