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기용이 '킬잇' 출연 포부를 밝혔다.

18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호텔에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장기용은 "대본이 너무 재밌었다. 남성우 감독과 미팅할 때 편안했다. 현장이 재밌을 것 같았다. 김수현이라는 역할이 이중성을 가지고 있다. 동물에게는 따뜻하고, 사람에게는 차갑다. 욕심이 났다"고 설명했다.

이 드라마에서 장기용은 업계 최고의 킬러 김수현 역을 맡았다. 무기를 자유자재로 다루고, 몸에 걸친 무엇이든 살상 무기로 만들 수 있다. 빠른 상황판단과 대처능력, 완벽한 설계로 타깃을 제거하고 귀신같이 사라진다.

그는 데뷔 이후 드라마 ‘고백부부’, ‘나의 아저씨’, ‘이리와 안아줘’ 등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쌓고 주연급 배우로 성장했다.
'킬잇' 나나 장기용 /사진=OCN

'킬잇' 나나 장기용 /사진=OCN

'킬잇'은 과거를 간직한 채 수의사가 된 킬러 김수현(장기용)과 연쇄살인 사건을 쫓는 엘리트 형사(나나)의 시그니처 킬러 액션 드라마다. ‘백일의 낭군님’ 남성우 감독이 연출을, 손현수, 최명진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오는 23일 토요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