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큰’ 감독 신작 30초 예고편, 법보다 가까운 엄마의 주먹

[연예팀] ‘아이 엠 마더’ 30초 예고편을 확인하라.

영화 ‘테이큰(감독 피에르 모렐)’ 감독의 복수 액션 신작 ‘아이 엠 마더’가 30초 예고편을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랑하는 딸과 남편이 눈앞에서 살해당한 후 이들의 죽음과 관련된 마약 조직과 이들 편에 선 경찰과 사법부까지 모두를 심판하기 위해 5년을 준비한 ‘라일리(제니퍼 가너)’의 치밀하고 통쾌한 복수를 그린 액션 영화 ‘아이 엠 마더’.

최초로 공개된 ‘아이 엠 마더’의 30초 예고편은 문을 열고 들어서자마자 범인들을 향해 총을 쏘는 '라일리'의 강렬한 오프닝부터 보는 이의 시선을 압도한다. 이어서 등장하는 “이번엔 엄마다!”라는 카피는 ‘테이큰’ 감독이 새롭게 선보이는 여성 복수 액션 ‘아이 엠 마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딸을 죽인 범인들에게 엄마가 직접 심판을 내리는 신선한 설정이 관객들의 몰입도를 높일 예정. 여기에 일대일 맨몸 격투와 숨 쉴 틈 없는 현란한 총격 장면 등 ‘아이 엠 마더’가 선보일 화끈한 액션 시퀀스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30초 예고편을 최초 공개해 기대를 모으는 영화 ‘아이 엠 마더’는 4월 중 개봉 예정.(사진제공: 삼백상회)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