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성 ‘사이코메트리’ 감독과 의리 지킨다, 통통 튀는 신스틸러 예고

[연예팀] 김지성이 ‘사이코메트리’에 특별 출연한다.

3월18일 소속사 엔컴퍼니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김지성이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 특별 출연한다. 3회부터 등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비밀을 마음속에 감춘 윤재인(신예은)과 상대의 비밀을 읽어내는 어설픈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박진영)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김지성은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 김병수 감독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흔쾌히 출연을 결정했다는 후문.

김지성은 극 중 이대봉(노종현)이 운영하는 대봉나라 주유소의 아르바이트생 ‘지성’ 역을 맡아 특유의 통통 튀는 개성 만점 캐릭터로 장면에 힘을 불어넣으며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낼 전망이다.

영화 ‘커피 메이트’, 옴니버스 영화 ‘상범 씨의 첫사랑&청춘’, 웹 드라마 ‘네 볼의 터치’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김지성은, 지난해 종영한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서 남다른 비주얼을 가진 반전 엉뚱 매력의 늦둥이 막내 홍강희 역을 완벽하게 소화, 극의 재미를 더하는 일등 공신으로 열연하며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한편, 배우 김지성이 출연하는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사진제공: 엔컴퍼니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