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에 갇힌 김지석을 구하라, 유백이에서 ‘뇌블리’로 다시 돌아온 전우

[연예팀] 김지석이 ‘문제적 남자’에 돌아온다.

3월18일(월)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서는 ‘문제적 남자’에 복귀한 ‘뇌블리’ 김지석의 혹독한 신고식이 펼쳐진다. 김지석은 지난해 10월 ‘톱스타 유백이’ 촬영 차 잠시 자리를 비운 후 약 5개월 만에 방송에 돌아온다.

최근 녹화에서 ‘문제적 남자’ 녹화장으로 이동하던 김지석은 영문도 모른 채 납치돼 큐브 세트 안에 홀로 갇혔다. 영화 ‘큐브’를 차용해 설계된 정육면체 큐브 세트는 앞서 ‘문제적남자 신년특집-죄와 벌‘ 편에서 등장했던 바 있다.

자신이 홀로 큐브에 갇혔다는 사실을 알게 된 김지석은 “여기에서 탈출해야 문제적 남자에 다시 합류할 수 있다는 거구나” 하며 제작진의 서프라이즈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한 여느 때처럼 스튜디오에서 게스트를 추측하던 ‘문제적 남자’ 멤버들과 화면으로 5개월 만에 재만남을 가져 서로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김지석은 혼자 문제를 풀어야 한다는 압박감도 잠시, 큐브의 바닥에 빽빽이 문제 풀이를 적어가며 5개월의 공백기가 무색할 만큼 누구보다 빠른 촉으로 정답을 추리해 모두의 감탄을 불러 모았다. ‘문제적 남자’ 출연진 역시 큐브에 갇힌 김지석을 구출하기 위해 최상의 팀워크를 발휘,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시간 내에 문제를 해결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모은다.

한편, 섬 생활을 마치고 ‘뇌블리’로 돌아온 배우 김지석의 좌충우돌 합류기는 금일(18일) 오후 11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서 확인할 수 있다.(사진제공: 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