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왕대륙./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왕대륙./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왕대륙./ 사진=텐아시아DB

대만 배우 왕대륙이 승리와 관련된 논란에 대해 적극 부인했다.

왕대륙의 소속사는 14일 공식 웨이보를 통해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왕대륙과 관련한 악성 유언비어와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승리와는 평범한 친구이며, 어떠한 부도덕한 행위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허위 사실 유포, 배포를 멈추고 삭제할 것을 부탁드린다. 연예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법적 행동을 취할 것”이라고 했다.

루머는 왕대륙이 지난 1월 승리와 클럽에 찍었던 사진이 재조명을 받으면서 퍼지기 시작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승리를 둘러싼 각종 의혹에 왕대륙도 연관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성접대 알선 등의 혐의로 입건된 승리는 지난 14일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해 16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왕대륙은 오는 21일 영화 ‘장난스런 키스’ 홍보를 위해 내한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