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수현이 '신비한 동물사전2'에 함께 출연한 미국 배우 댄 포글러와 뉴욕에서 깜짝 만남에 성공했다.

수현은 9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댄 포글러의 초대를 받았다며 뉴욕의 한 스튜디오를 찾았다. 댄 포글러는 '신비한 동물사전' 1편과 2편에서 제이콥 코왈스키 역으로 등장했다. 수현은 이 시리즈의 2편에 출연하며 댄 포글러, 에즈라 밀러 등과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댄 포글러는 전통소주를 선물하는 수현에게 한국어로 감사인사를 건네는가 하면, 뉴욕에서도 한식당을 방문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수현의 매니저가 댄 포글러와 수현에게 발렌타인데이 기념 깜짝 선물을 건네는 모습도 전파를 탔다. 매니저에게 선물과 손편지를 받은 수현은 감동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라효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