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오지호, '조각같은 미소'

배우 오지호가 8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질투의 역사'(감독 정인봉, 제작 (주)유앤정필름) 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질문을 듣고 있다.

오지호, 남규리, 김승현, 장소연 주연의 '질투의 역사'는 10년 만에 다시 모인 다섯 남녀가 오랜 시간 묻어 두었던 비밀을 수면 밖으로 꺼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4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